복잡한 사랑의 감정을 담은 13개 나라의 단어들

서로간의 마음으로 느끼는 사랑은 장황한 설명도 필요 없고 정해진 정의도 없을 만큼 모두의 마음에 자리한 공통의 ‘감정’인데요. 우리 나라를 비롯한 세계 각국에서도 역시 복잡한 사랑의 감정을 담은 단어들이 존재합니다. 하지만, 이 단어들은 ‘사랑’에 기반한 단어이다 보니 쉽사리 해석되기 어려울 것 같은데요. 캐나다의 국영채널 ‘CBC’의 팟캐스트 채널인 ‘Love Me’와 필름메이커이자 디렉터인 ‘Andrew Norton’이 함께 세계 13개국의 사랑에 관한 의미를 담은 단어 중 쉽사리 해석되기 힘든 단어를 선정해 애니메이션 영상과 함께 선보였습니다.

영상에서는 다양한 언어들을 예시와 함께 설명하며 그 의미에 대해 설명을 해주는데요. 그 중 우리 나라의 ‘눈치(nunchi)’라는 단어도 등장해 더욱 흥미로운데요. 영상에서는 ‘미세한 감정의 변화를 캐치해내는 경청의 예술이자 상대방의 기분을 측정하는 방법’이라고 표현하는데요. 사실, 우리가 느끼기에도 크게 어색하진 않지만, 그 뉘앙스의 차이가 있는 듯한 모습입니다. 이는 한글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의 언어(특히 사랑에 관한)를 해석할 때에도 역시 비슷한 양상을 보일 것 같습니다. 하지만, 단어를 통해 겉으로 드러나는 것보다 더 강한 힘을 가지고 있는 사랑이라는 감정 그 자체는 굳이 정확한 해석이 없이도 마음과 마음으로 전해질 것 같습니다. 원래부터 사랑이란 눈으로 보이지도 않고 만져지지 않아도 그 자체로 사람을 이어주니까 말이죠.

굵은 장맛비가 기다리는 금요일 저녁입니다. 이번 한 주도 각자의 자리에서 열심히 달려온 만큼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하는 행복한 저녁 되시길 바랍니다. 이번 한 주도 고생 많으셨습니다.

각국의 사랑에 관한 단어의 해석은 하단의 내용을 참조해보세요.

Tartle : Scottish, 스코틀랜드, 누군가를 소개할 때, 이름을 잊어버려 머뭇거리는 행동.
Tiam : Farsi, 페르시아어, 누군가를 만났을 때 눈을 깜빡이는 현상.
Kilig : Tagalog, 필리핀 타갈로그어, 주로 로맨틱한 상황 또는 귀여운 것을 봤을 때 뱃속에서 나비가 날아다니는 듯한 기분을 묘사하는 단어.
Mamihlapinatapai : Yaghan, 칠레 남부의 야간족이 쓰는 언어, 같은 것을 바라거나 같은 생각을 하는 두 사람이 느끼는 이해와 공감하지만 먼저 말을 꺼내지 못하는 상황을 묘사하는 단어.
Forelsket : Norwegian, 노르웨이어, 사랑을 시작하며 느끼게 되는 설명할 수 없을 정도의 희열.
Ubuntu : Ndebele, 남아프리카공화국 은데벨레부족의 언어, 당신의 안에서 나의 가치를 찾고, 나의 안에서 당신의 가치를 찾는다는 의미의 단어.
Cafuné : Brazillian Portuguese, 브라질에서 쓰는 포르투갈어, 사랑하는 사람 또는 대상의 머리칼을 쓰다듬는 행동을 묘사하는 단어.
Nunchi : Korean, 한국어, 남의 마음을 그때그때 상황으로 미루어 알아내는 것.
Razliubit : Russian, 러시아어, 사랑이 식어갈 때 느끼는 씁쓸한 감정.
Kummerspeck : German, 독일어, 감정적인 이유에 기인한 폭식으로 인한 과체중.
Saudade : Portuguese, 포르투갈어, 사랑했던 사람에 대한 희미하지만, 지속적인 열망.
Ittuaqtuinnaqtuq : Inuktitut, 이누이트족 언어, 누군가 찾아오지 않을까 하는 마음에 계속해서 바깥을 살피는 모습을 표현한 단어.
Wabi-sabi : Japanese, 일본어, 불완전함에서 아름다움을 찾는 것, 또는 삶과 죽음의 순환을 받아들이는 것을 표현한 단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