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최초로 오픈 한 ‘Sex Doll’ 매춘소

1

유럽 최초로 ‘성교 인형’이라 할 수 있는 ‘Sex Doll’ 매춘소 개설과 함께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Sex Doll은 욕망을 채우기 위한 1차원 적 도구로 시작 되었지만, 어떤 이에게는 인간에게 받은 상처를 치유해주는 존재이자 가족으로 확대되며 현재는 점차 Sex Doll 시장의 규모도 확대 되고 있습니다. 또한 나날이 발전 되는 기술로 인간에 가까운 묘사는 물론 촉감, 체온 의 기능 마저 계속해서 연구 되고 있는데요.

‘Lumi Dolls’라고 알려진 바르셀로나에 본사를 둔 에이전시에 의해 운영 되는 매춘소는 현실감을 높이기 위해 완전한 실리콘으로 제작 된 Sex Doll을 통해 즐겁고 흥미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을 자부합니다. 고객은 시간당 €80 이상의 금액을 지불 해야 되며, 웹사이트를 통해 총 4가지로 구성 된 인형의 상세 스펙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판타지를 실현 할 수 있습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사전 온라인 예약도 가능해 현재 웹사이트엔 높은 방문 율의 기록됨을 밝혔습니다.

국내에도 ‘리얼돌 체험방’이라는 몇 업소가 비밀리에 현재 운영 중에 있는데요. 인형을 통해 오히려 안전하고 건강한 성생활을 장려한다는 의견과 사회 도덕적으로 문제가 되고 사회 성 풍속등을 저해 할 수 있다는 의견과 함께 찬반논란은 여전히 진행 중에 있습니다. 과연 유럽에서는 어떠한 의견과 함께 평가 될지 조금 더 지켜 봐야 될 것 같습니다.

‘Lumi Dolls’의 보다 상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해 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