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의 국민영웅, 아일톤 세나가 전하는 승리의 메시지

브라질의 수도, 리우 데 자네이루에서 열리게 될 2016 하계 올림픽을 약 두 달 여를 앞둔 지금, 자국팀을 응원하기 위해 브라질의 전설적인 카레이서 ‘아일톤 세나(Ayrton Senna)’를 주인공으로 한 가슴 뜨거운 메시지가 담긴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브라질 국민들에게 있어 세나는 일반 포뮬러 1 레이서라 할 수 없을 만큼 큰 의미입니다. 믿을 수 없을 만큼 대단한 퍼포먼스로 수차례 그랑프리를 석권하며 세계적인 슈퍼스타의 반열에 올랐지만, 그는 언제나 자국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보이며 브라질 국민들의 영웅이 되었는데요. 안타깝게도 그는 1994년, 34세라는 젊은 나이에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했습니다. 하지만 그의 전설은 아직도 많은 이들의 가슴 속에 살아 숨쉬는 듯 합니다. 이번 공개된 영상은 세나의 가족들이 설립한 NGO단체인 ‘Instituto Ayrton Senna’가 공개한 영상으로, 포기하지 않고 끈기 있게 자신의 길을 걸어갔던 세나의 정신을 보여줍니다.

Instituto Arton Senna는 글로벌 광고대행사 ‘JWT’, 부에노스 아이레스와 상 파울루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그래픽 디자인 스튜디오 ‘Le Cube’와 함께 이 영상을 제작했는데요. 자국에서 열리는 올림픽인 만큼, 자국의 영웅 아일톤 세나를 통해 우승을 향한 강한 열망을 보여주고 필승을 다짐하는 모습입니다. 지난 1991년, 세나가 자국의 인터라고스 서킷에서 영광의 우승컵을 들어올리기 전까지, 그는 무려 8번의 패배를 경험했는데요. 7전8기로 대변되는 세나의 끈기와 노력이 자국팀의 우승이라는 결실을 맺기를 기원하는 그들의 응원에 우리들의 가슴마저 뜨거워지는 듯 합니다.

몇 십년이 지난 지금도 브라질에서는 세나의 기일을 기념하고, 세나를 따르는 수많은 카레이서들이 헬멧에 세나의 마크를 새겨 넣기도 하는데요. 자국의 열렬한 응원을 등에 업은 브라질 팀이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 기대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