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브 잡스, 시그니처 세이코 시계 재발매

M
1_1
2_2
애플 사의 창업자 인 ‘스티브 잡스(Steve Jobs)’가 생전 즐겨 착용했던 모델 중 하나인 일본의 ‘세이코(Seiko)’의 ‘샤 리오’ 모델 시계가 재발매 된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1984년 사진 작가 ‘노먼 시프(Noman Seeff)’에 의해 촬영 된 자신의 ‘매킨토시(Machintosh)’를 껴안은 스티브 잡스의 모습의 이미지는 ‘타임(Time)’지 커버를 장식하며 이슈와 함께 훗날 그가 사진 속 착용한 시계는 경매에 출시되어 약4만 2500달러에 낙찰 되기도 하며 유명세를 타기 시작 했는데요.

이번 재발매 되는 상품은 일본의 셀렉트 숍 ‘나노 유니버스(Nano Universe)’와 협력하여 기존 모델의 오리지널리티에 집중 하였다고 합니다. 기존 과 마찬가지로 33mm, 37.5mm 사이즈의 두가지 모델로 출시 되었는데요. 또한 첫 출시 된 1982년에 맞추어 당시 동일한 컬러판인 화이트 컬러는 1982개, 새로운 버전의 블랙 컬러는 300개 한정으로 출시 됨을 밝혔습니다. 상품의 발매 가는 2만엔 으로 3월 10일 발매를 앞두고 있습니다. 보다 상세한 정보 및 구매는 세이코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해주시길 바랍니다.